동네 새로 생긴 카페 - 열매맺는나무

동네 새로 생긴 카페

2012년 6월 16일

큰 길에 카페가 하나 새로 생겼다. 깔끔하면서도 정감있는 입구모습에 늘 “들어가봐야지~”하면서도 그냥 지나치다 오늘은 딸애 손 꼭 잡고 들어갔다.

""
요기가 입구 안쪽. 딸이 먹고 싶다던 허니브레드를 기다리며 가게 이곳저곳을 촬영. ^^

""
주문하는 창구앞에서 본 바깥풍경. 

""
입구 근처 테이블. 
밖에서 볼 때에는 여기까지 밖에 안보인다. 하지만 손님들이 주로 있는 곳은 이 테이블 뒷편. 밖에선 안보이는 독특한 구조. 

""
주문했던 허니브레드와 아메리카노. 
맛은 내 기준에 좋았다. 가격도 적당한 편이고. 
사실 우리 둘 다 금음인 체질이라 밀가루와 커피는 삼가해야하는 음식. 하지만 아주아주 가끔은 쬐금 먹어주는 것도 정신건강에 이롭지않을까. ^^;

어쨌든 동네에 맛있고 가격도 괜찮은(빙수도 5,500원, 커피도 2,500원) 가게가 생겨 반갑다. 

%d 블로거가 이것을 좋아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