브런치 콘서트 – 낮공연을 즐기세요

2009년 5월 16일

공연, 하면 주로 저녁나절에 하는 것이 관례였지만, 요즘은 브런치라는 말 그대로 11시, 12시에 하는 공연이 많이 늘어나고 있습니다. 개중에는 간단한 음료나 떡과 같은 먹을 거리를 제공하는 공연도 있다지요.

1. 국립극장 ‘정오의 음악회’

5월 13일 11시 국립극장 해오름 극장에서 ‘황병기와 함께하는 정오의 음악회’가 열렸습니다.
모든 좌석은 1만원으로 같은 가격이었습니다. 
앞으로 6월에서 12월 까지 매월 정오의 음악회를 진행하고, 내년부터는 매달 마지막주 월요일 오전 1시에 상설화될 계획이라는군요. 관람료 만원에 공연전 떡과 음료가 제공된답니다.

http://www.ntok.go.kr/ntok/index.jsp
http://news.kukinews.com/article/view.asp?page=1&gCode=cul&arcid=0921289521&code=41171111

2. 예술의 전당 ‘브런치 콘서트’

예술의 전당에선 2004년 9월부터 매달 둘째 목요일 오전 11시마다 브런치 콘서트가 열렸습니다. 클래식 위주로 진행되며, 역사만큼이나 꾸준한 인기를 얻어 지난해 객석 점유율 73%를 차지했다죠.
모든 관람석은 2만원이고, 아래 주소 클릭하시면 다양한 할인정보 보실 수 있습니다.

http://www.sac.or.kr/bannerPage.jsp?htmlURL=/lab2009/11concert/index.html

3. 국립발레단의 ‘해설이 있는 발레이야기’

국립발레단은 지난번 발레리나 김주원의 해설과 함께 발레이야기 공연을 가졌는데요, 10월9일(금),10일(토)에는 장운규의 해설로,  11월27일(금),28일(토)에는 김지영의 해설로 공연을 감상하실 수 있습니다. 
관람료는 R석 15,000 / S석 10,000 / A석 5,000 이랍니다.

** 이벤트 안내 **
1.09 시즌 해설발레 2회 티켓 가격으로 3회를 모두 볼 수 있습니다.

2. 해설이 있는 발레의 모든 관람객에게는 추첨을 통해서 주역무용수의 토슈즈와 사인이 들어있는 티셔츠를 선물해 드립니다

http://www.kballet.org/