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라지는 아름뜰

2014년 7월 11일

  

 

이화여대에 가면 헬렌관에 아름뜰이란 카페테리아가 있었다. 

‘있었다’라고 하는 이유는 지난 6월30일이 마지막 영업일이었기 때문이다. 도서관에서 빌렸던 책을 반납하고 새로 빌린 뒤 들어가 보니, ‘오늘이 마지막 날’이란 플랭카드가 떡. 당황스러워 마지막을 기념하는 마음으로 예정에도 없던 밥을 먹게 되었다. 

 

음료와 간식거리, 식사할 만한 것들을 비싸지 않은 가격에 제공해 그동안 자주 이용했었는데 참 아쉽게 되었다. 

그 자리에 어떤 것이 들어 왔을지… 

댓글 없음

댓글 남기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