우리가 알거니와

2016년 5월 20일

 

 

문구점에 들렀다가 캘리그래피용 펜을 발견했다. 

다음날, 막내를 위해 기도하던중 생각난 말씀구절을 적어보았다.

막내만을 위한 말은 아니겠지. 항상 나를 꿋꿋하게 하는 말씀. ‘이 또한 지나가리라…’라는 말 보다 훨씬 적극적인 느낌이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