잠깐의 여유

2014년 4월 9일

 

 

생각지 않게 생긴 잠깐의 여유. 

오래간만에 그림도 그려본다. 

새로 산 펜과 마카로 그냥 쭉쭉— 좋다. ^^

댓글 없음

댓글 남기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