정원에서 차 한 잔

2017년 3월 18일

정원에서 차 한 잔

아직 바람은 좀 차지만 기분은 봄이다. 정원에서 차 한 잔 마실 수 있는 봄이 다가온다. 아이들과 함께 그 느낌 그대로 화폭에 옮겨보자. 잘 된 그림은 판넬로 만들어 차 마시는 곳 한 켠에 걸어 두어도 좋겠다.

정원에서 차 한 잔

정원에서 차 한 잔

정원에서 차 한 잔

정원에서 차 한 잔

정원에서 차 한 잔

 

아침저녁으로는 아직 쌀쌀하지만 낮에는 봄 날씨가 완연하다. 식탁이나 거실 한켠에 붙일 봄맞이 포스터를 아이들과 함께 그려보는 것은 어떨까.

그림에 자신 없어도 기존에 나와있는 그림을 인터넷에서 찾아 따라 그려봐도 손느낌 물씬 나는 매력적인 그림이 된다.

 

[준비물]

  1. 종이
  2. 수채화도구
  3. 사인펜, 매직펜, 색연필, 연필

 

[그리기]

  1. 연필로 살짝 밑그림을 그려준다. 진하게 그리면 물감 위로 밑그림이 비친다.
  2. 사인펜이나 매직펜, 색연필 등을 이용해 물감으로 칠하기 어려운 부분을 그려준다.
  3. 나머지 부분을 수채화 물감으로 색칠한다.
    • 흰색을 살짝 섞어주면 불투명한 느낌을 살릴 수 있다.
    • 투명해 보이지 않도록 약간 두텁게 칠해줘도 좋다.
    • 아크릴 물감을 사용해도 좋다.

 

[관련글]

 

[참고 그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