채소

2008년 7월 25일

 

음식 준비를 하려고 씻어 놓은 채소들.
큰애가 담아 놓은 것을 보니 탱탱한 것들이 예술이라 한 컷!