홍릉 수목원

2014년 6월 3일

 

 

홍릉 수목원

지난 주말 산책 코스는 홍릉이었다. 고대 전철역에서 내려 조금 걸어도 되고 버스로 한 정거장을 더 타고 가도 된다. 생각보다 걸어도 얼마 되지 않는 짧은 거리다.

개장이 아침 10시니 일찍 가 봐야 소용 없다. 도착한 것은 생각보다 조금 늦어 10시 반. 아침부터 해가 뜨거워 조금 걱정스럽긴 하다. 정문을 새로 만들었나 보다. 기억과 많이 다르네…

해가 뜨거워 곧게 뻗은 큰 길로 가지 않고 오른쪽으로 난 좁은 숲길로 접어들었다. 숲에서는 볕을 가릴 양산도 모자도 선글라스도 필요 없다. 나무로 된 천연 지붕이 빛을 알맞게 통과 시켜준다.

홍릉 숲은 우리나라에서 제일 오래된 수목원중 하나로 국립산림과학원이라는 연구하는 곳이다. 따라서 월요일 부터 금요일 까지는 일반인에게 개방되지 않고 토요일과 일요일에만 개방된다.

산림과학관은 어린이부터 어른에 이르기 까지 산림에 관한 시청각자료를 풍부하게 활용한 전시로 교육효과가 크다.

 

홍릉수목원 안내

– 위키피디아 : http://ko.wikipedia.org/wiki/홍릉수목원

– 국립수목원 : http://www.kfri.go.kr/cms/523.do

 

개방시간 : 오전10시~오후5시(3월~10월)/ 오전10시~오후4시(11월~2월)

입장료 : 없음

 

 

** 뒷 이야기 하나 

어렸을 때 학교에서 봄소풍을 다녀온 곳인데, 정말 좋았다면서 식구들을 끌고 갔으나 걷다 보니 어쩐지 기억과는 많이 다른 느낌. 걷다 다시 생각해보니 그것은 크낙새가 산다는 광릉 수목원이었어. 여러분 미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