하나님의 일과 나의 일
묵상 / 2018년 1월 21일

하나님의 일과 나의 일 하나님의 일을 하는 것은 아름답다. 많은 사람이 시간을 아껴 하나님을 위해 일한다. 말씀을 전하고 구제와 봉사를 한다. 받은 은혜가 감사한데 늘 모자람을 느낀다. 더욱 열심히 한다. 뒤를 돌아보니 뿌듯하고 칭찬하는 사람들도 생긴다. 그동안의 노력이 열매를 맺는 것 같다. 하지만, 이때야말로 조심해야 한다. 까딱하면 하나님의 일이 나의 일이 되어버리기 때문이다. 하나님의 일과 나의 일 오래전, 주일 설교시간에 ‘목사나 장로라고 안심하지 말 것. 천국에서 못 볼 사람도 많을 것. 하나님 일을 한다고 했지만, 실은 자기의 정욕을 위해서 일했기 때문.’이라는 요지의 말씀을 들은 적이 있다. 어린 시절 그 말씀은 사뭇 충격이었다. 예수님께서는 ‘저희는 자기 상을 이미 받았다’고 하셨다. 내 마음가짐에 따라 하나님 일도 나를 위한 일이 될 수도 있고 먹고 살기 위한 일도 하나님의 일이 될 수 있다. 멀리 갈 것도 없다. 나 자신을 보면 된다. 하나님을 위해 무엇을 할 수 있을까 고민하다 블로그에 글을 쓰기 시작했다. 댓글이 달리고 좋아요 단추 누른 사람이 많으면 기분이 좋다. 글의 조회 수가 많거나 공유가 늘어나면 뿌듯하다. 내가 잘 쓴 것만 같다. 성과에 취하고 자기에 취한다. 우리는 이것을 자아도취라고 한다. 교만이 사악하다면 자아도취는 부끄럽고 유치하다. 이 둘이 범벅되어 어느덧 하나님을 위한다고 시작했던 일이 내 욕심을 채우기 위한 일이 되어버린다. 욕심은 탐심이고 탐심은 우상숭배다. 먹고사는 일에 바빠 하나님을 등한시하는 것도 문제지만, 하나님 없이 하나님…

빌라델비아 교회, 적은 능력을 가지고도 충성해 칭찬받은 교회
묵상 / 2018년 1월 18일

빌라델비아 교회, 적은 능력을 가지고도 충성해 칭찬받은 교회 볼찌어다 내가 네 앞에 열린 문을 두었으되 능히 닫을 사람이 없으리라. 내가 네 행위를 아노니, 네가 적은 능력을 가지고도 내 말을 지키며 내 이름을 배반치 아니하였도다. (요한계시록 3:8)   말씀카드 몇해 전, 한 권사님이 말씀카드를 주변사람들에게 선물한 적이 있다. 본인이 나눠주지 않고 각자 뽑아 가졌는데, 그게 뭐라고 어린 시절 뽑기처럼 살짝 두근거렸다. 그때 내 몫이 된 것이 바로 위의 말씀이 적힌 카드였다. 순간 어찌나 감사하던지. 마치 마지막 심판 때 직접 그 말씀을 들은 것 처럼 감격스러웠다. 난 한 게 없는데, 너무나 연약한데 어떻게 이런 말씀을 하실까 송구하기 그지 없었다. 집에 와서 다시 이 말씀을 찾아보았다. 그 뒤로는 이런 말씀이 이어졌다. 보라 사단의 회 곧 자칭 유대인이라 하나 그렇지 않고 거짓말 하는 자들 중에서 몇을 네게 주어 저희로 와서 네 발앞에 절하게 하고 내가 너를 사랑하는 줄을 알게 하리라. 네가 나의 인내의 말씀을 지켰은즉 내가 또한 너를 지키어 시험의 때를 면하게 하리니 이는 장차 온 세상에 임하여 땅에 거하는 자들을 시험할 때라. 내가 속히 임하리니 네가 가진 것을 굳게 잡아 아무나 네 면류관을 빼앗지 못하게 하라. 이기는 자는 내 하나님 성전에 기둥이 되게 하리니 그가 결코 다시 나가지 아니하리라. 내가 하나님의 이름과 하나님의 성 곧 하늘에서 내 하나님께로부터 내려 오는 새 예루살렘의 이름과…

평강, 평안에 관한 성경구절
묵상 / 2018년 1월 16일

평강, 평안에 관한 성경구절 마지막 때가 가까우니 깨어 준비하자는 의미에서 예수님의 재림과 심판, 세상 끝에 관한 성경구절이란 글을 올린 바 있다. 또 새해 들어서는 시간과 때에 관한 성경구절에 관한 글도 올렸다. 성경구절을 찾다 보니 ‘때’와 ‘시간’이란 말들이 생각 이상으로 마지막 때와 십자가, 심판을 가리키는 경우가 많았다.평강, 평안에 관한 성경구절 성경은 마지막 심판과 구원을 위한 책이다. 그리고 그 구원은 오직 예수 그리스도를 통해서만 가능하다. 그러니 당연히 많을 수 밖에 없다. 예수님은 분명히 오시고 심판의 때도 분명 가깝다. 믿는 자들이라면 그날을 준비하는 것은 마땅한 일이다. 하지만 준비에서 더 나가 마지막 징조를 찾는 것에 너무 힘쓰다보면 불안과 공포스런 마음을 갖게 될 수도 있다. 사이버 세상에는 올바른 자료만 있는 것은 아니다. 혼란스러운 때일수록 혹세무민하는 거짓된 정보도 넘치게 마련이다. 떠도는 정보(책이든 인터넷이든)에 휩쓸려 불안해하는 것은 어리석은 일이다. 마지막 때에 관한 가장 확실한 정보는 성경에 있다. 성경은 하나님께서 늘 우리와 함께 하신다고 말한다. 하나님과 함께 하는데 무엇이 두렵단 말인가. 두렵고 떨리는 마음으로 구원을 이루기 위해 하나님과 늘 함께 한다면, 우리는 담대한 마음으로 평강을 누리며 그날을 맞을 수 있을 것이다. 참된 평안은 예수님께 있다. 마음 속에 예수님을 모시자. 풍랑이 일어 파도가 거칠어도 예수님께 소망의 닻을 내리면 두려울 것이 없다. 참 평안은 물결이 설렐 때도 예수님과 함께 하므로 누리는 잠잠함이다. 평강, 평안에 관한 성경구절   출애굽기 [31:17] 이는…

시간과 때에 관한 성경구절
묵상 / 2018년 1월 7일

시간과 때에 관한 성경구절 새해가 밝았다. 새해가 되면 사람들은 알차고 부지런히 살려고 다짐한다. 그것이 헛된 노력이 되지 않으려면 방향과 방법이 올발라야 한다. 또 작심삼일이 되게 하지 않으려면 의지만으로는 안된다. 아예 습관으로 만들어 몸에 배게 해야 한다. 습관으로 만드는 좋은 방법은 의식화 ritual 하는 것이다. 아침에 일어나 눈 뜨자마자 하는 짧은 기도, 간단한 스트레칭, 화장실 다녀오기, 찻물 올리기, 성경책 읽기, 글쓰기, 가족과 함께하는 아침 예배, 식사준비와 식사… 이런 식으로 실에 구슬 꿰듯 해 놓으면 얼마 가지 않아 자연스럽게 일상으로 자리 잡게 된다. 시간과 때에 관한 성경구절 결혼하기 전에는 혼자 보내는 시간이 요즘처럼 소중하지 않았다. 귀해야 소중하다. 이 귀한 시간을 내기 위해 일찍 자고 일찍 일어난다. 귀한 시간이 어디 아침 시간뿐일까. 무엇을 하든 다 알맞은 시간과 때가 있고, 그 시간은 늘 귀하다. 그런 시간과 때에 관한 성경구절을 살펴본다.   구약 신명기 28:12 여호와께서 너를 위하여 하늘의 아름다운 보고를 열으사 네 땅에 때를 따라 비를 내리시고 네 손으로 하는 모든 일에 복을 주시리니 네가 많은 민족에게 꾸어줄찌라도 너는 꾸지 아니할 것이요 32:8 지극히 높으신 자가 민족들에게 기업을 주실 때에, 인종을 나누실 때에 이스라엘 자손의 수효대로 백성들의 경계를 정하셨도다   에스더 4:14 이 때에 네가 만일 잠잠하여 말이 없으면 유다인은 다른데로 말미암아 놓임과 구원을 얻으려니와 너와 네 아비 집은 멸망하리라 네가 왕후의 위를 얻은…

다이어리, 저널 쓰기 – 종이에 기록하는 즐거움
잡문집 / 2018년 1월 3일

다이어리, 저널 쓰기 – 종이에 기록하는 즐거움 옛날엔 수첩이라고 하던 것이 다이어리라고 하더니, 요즘은 또 저널이란 말이 유행이다. 다 비슷비슷한 말이고, 개인적인 글쓰기 측면에서 보면 더욱 그렇지만 약간 다른 점이 있다. 수첩, 다이어리, 저널이 제품(상품)으로서의 차이도 있겠지만 글쓰기에 있어서도 좀 다른 특징이 있다. 수첩에 쓰는 것은 보통 메모다. 잊지 않기 위한 기록들이 대부분이다. 다이어리는 어떤 형식을 갖춘 상품을 가리키기도 하지만 일상의 기록 자체를 말하기도 한다. 저널은 또 다르다. 다이어리가 단순한 일상 기록의 성격이 강한 데 비해 저널은 그중 한 주제를 택해 자기 생각과 느낌을 펼치는 글쓰기를 가리킬 때가 많다. 하지만 수첩이든 다이어리든 또는 저널이든 모두 지극히 개인적인 글쓰기인 것은 마찬가지다. 이 글에서는 ‘다이어리, 저널 쓰기 – 종이에 기록하는 즐거움’ 을 생각해보기로 한다.     1. 내 다이어리의 역사 1) 업무용 다이어리와 학생수첩 예전부터 아기자기하게 손맛나는 느낌으로 다이어리를 꾸며가는 것을 보면 무척 부러웠고 나도 하고 싶었다. 하지만 학교에서 의무적으로 쓰던 일기를 제외하고는 한 권 꽉꽉 채워 쓴 공책은 없었던 것 같다. 직장생활 할 때 받은 회사 다이어리는 그 모습부터 삭막하기 짝이 없고 상상의 여지가 없는 형태였다. 게다가 핸드백에 들어가지도 않는 크기라 사무실 책상 서랍에서 잠자기 일쑤였다. 대신 늘 써서 익숙해진 학교 학생수첩이나 동창회수첩을 따로 구입해 가지고다녔다. 업무에 관련된 내용은 포스트 잇에 써서 붙였다가 출근해서 업무용 다이어리에 붙이는 식으로 활용했다.   2)…