정동-광화문 걷기

서대문교차로 - 정동 길 - 광화문 - 경희궁 코스는 제가 즐겨찾는 걷기 루트입니다.큰 애 수시 논술 시험을 마치고 오랫만에 함께 걸었습니다.  5호선 서대문역 서대문교차로에서 농업박물관을 지나 오른쪽으로 꺾어지면 정동 길이 나옵니다. 비온 뒤 촉촉한 길을 걷는 느낌이 좋습니다.  사람도 많지 않고 차는 더더욱 없어 몇 십년 전으로 되돌아간 느낌마저 드는 고즈넉함이 좋습니다.     담장이 덩굴이 가득한 예원 담장 옆 골목으로 들어서서 쭉 올라갑니다.  계단 위로 하얀 3층 탑이 보입니다.  을미사변 뒤 고종황제께서 잠시 머무셨던 아관파천의 현장, 옛날 ...

Read More

안산 하이킹

가까이에 있는 안산으로 짧은 산행을 떠났습니다. 복수우물이라는 약수터를 출발해 금화터널 위를 넘어 봉원사를 거쳐 이대 후문을 지나 정문으로 내려오는 코스였습니다.한참 안 와본 사이에 계단이 생겼네요.상암동 하늘공원에 가는 기분입니다.그동안 운동을 열심히 한다고 했는데도 산에 오르는 것은 전혀 별개의 문제인듯 합니다.헥헥 거리면서 올라왔습니다. 저 멀리 인왕산이 보이는 군요. 사진이 작아서 잘 보이지 않겠지만 저 너머 길이 무악재입니다.오르는 길은 힘들었지만 내려가는 길은 비교적 평탄합니다.숲속 동물들이 지나다닐 것만 같은 이런 오솔길을 오르락 내리락 쭉 따라가면 봉원사가 나옵니다.어제가 초파일이었죠. ...

Read More

정동길 산책

어제 삼성병원에서 건강검진을 받았습니다. 일반 검진은 수월한데, 왜 암검진은 이렇게 괴로운 것인지,,, 밖으로 나오니 병원으로 들어갈 때와는 달리 따스한 햇살에 기분이 좋아져 횡단보도를 건너 골목으로 들어갔습니다. 예전에 갔던 무궁화 뷔페는 사라지고 국수집과 갤러리가 새로 들어섰더군요. 평일 오전이라 그런지 조용하기만한 프란치스코 센터를 지나 정동 예배당쪽으로 향했습니다. 정동 교회는 이광수의 소설 '흙'과 이문세의 노래 '광화문 연가'에도 나오는 곳입니다.오래간만에 팔짱을 끼고 걷는 것도 좋더군요. 옆에 누군가와 시간을 함께 한다는 것은 말 없이도 포근해지는 무언가를 선사해주는 것 ...

Read Mor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