새로 만난 마크다운 편집기 타이포라 Typora

새로 만난 마크다운 편집기 타이포라Typora

  새로 만난 마크다운 편집기 타이포라Typora 새로 만난 마크다운 편집기 타이포라Typora 몇년 전 마크다운을 쓰기 시작하면서부터 Mou를 사용해왔다. 다른 편집기도 이것저것 써봤지만, 화면 구성도 깔끔하고 미리보기가 가능한 점이 다시 Mou를 선택하게 했다. 물론 마크다운에 능숙한 사람들은 미리보기 기능이 필요 없겠지만, 평소에 쓰지 않던 구문을 쓰려면 미리보기로 확인해야 안심이 되는 것이 사실이다.   그런데 맥 운영체제가 시에라가 되면서 더 이상 Mou를 쓸 수 없게 되었다. 할 수 없이 새로운 편집기를 찾게 되었는데, 1. 미리보기가 지원될 것, ...

Read More

맥/ 티스토리에서 마크다운으로 글 올리기

맥/ 티스토리에서 마크다운으로 글 올리기 마크다운으로 글을 쓰는 프로그램은 여러가지가 있지만, 간단한 글을 쓰기 위해 다른 프로그램을 여는 것도 귀찮은 일. 하지만 맥을 사용하고 있다면 '오토메이터 서비스'를 이용해 티스토리에서도 바로 마크다운으로 글을 써서 올릴 수 있다.  아래 웬 포신 같은 것을 들고 있는 로봇이 바로 오토메이터. 맥 기본 응용프로그램이다. 뭐든 등록만 해 놓으면 그야말로 자동적으로 간단하게 실행해주는 편리한 일꾼인데, 아직 잘 몰라 제대로 부리지 못하고 있다. 1. 티스토리에서 마크다운으로 글쓰기 아래 사진에서 보이는 것 ...

Read More

데이 원 Day One을 이용한 체계적 글쓰기, 관리

체계적 글쓰기, 관리 마크다운 글쓰기와 노트, html 변환, 체계적 글쓰기의 답을 Day One에서 찾았다. 아이폰과 맥북 양쪽에 모두 설치해 두긴 했지만, 평소 가끔 일기를 적을 때만 사용하던 앱을 보다 나은 용도로 사용할 수 있게 되었다. 깔끔하고 쉽게 글쓰고 그렇게 쓴 글을 체계적으로 관리할 수 있게 되었다. 이 글을 쓰면서 기대 이상의 수확을 거둔 셈이 되어 기쁘다. 데이 원 Day One   아이폰과 맥 동기화 아이폰과 맥 양쪽에 설치해 두고 아이클라우드나 드롭박스로 동기화할 수 있다. 유료사용자가 아니라면 ...

Read More

사파리용 에버노트 웹 클리퍼

사파리용 에버노트 웹 클리퍼는 에버노트로 스크랩 하는 것을 도와주는 사파리 확장 프로그램이다.        1. 간편하다   스마트 폰에서 발견한 자료를 에버노트에 수집해 놓기는 쉽다. 하지만 맥에서 공유단추를 눌러도 에버노트로 공유하는 선택지는 보이지 않는다. 자료의 주소나 기사 내용을 복사해서 붙여 넣어야 한다. 하지만 사파리용 에버노트 웹 클리퍼를 내려받아 설치하면 그런 수고를 덜 수 있다.       2. 깔끔하다   아이엠피터님도 '음란사이트 보다 광고 많은 한국 인터넷 신문'이라는 글에서 말한 것 처럼, 요즘 뉴스 사이트에는 광고가 많다. 수익을 위한 것이니 이해는 하지만, 기껏 좋은 자료를 ...

Read More
원노트 vs. 스크리브너

원노트 vs 스크리브너

집안일과 화실 일을 함께 하며 블로그나 그 밖에 글 쓰는 작업도 병행하려니 자투리 시간을 활용할 수 밖에 없다. 따라서 노트북이나 데스크탑으로 글을 쓰면 좋겠지만, 늘 그럴 수는 없고 지하철이나 도서관, 카페에서 아이폰을 이용해 글을 쓸 때도 많다. 그러니 스크리브너가 아무리 좋아도 (사실 이제 겨우 걸음마 단계니 좋다고 단정할 수도 없지만.) 아이폰 앱도 없고 밖에서 싱크할 방법이 없으니 이것만 고집하기도 어렵다. 그래서 생각한 것이 스크리브너와 원노트를 찬찬히 비교해 보기로 한 것이다. ...

Read More

에어메일 Airmail, 맥(Mac) 기본 앱을 대체하다

에어메일 Airmail, 맥(Mac) 기본 앱을 대체하다 나는 아이폰과 맥북 모두 기본 앱 위주로 사용한다. 애플이 워낙 충실하게 잘 만들기도 하지만 아이클라우드로 연결해 사용하기 편리할 뿐 더러, 맥과 아이폰을 오가며 같은 앱을 사용하는 것이 무척 편리하기 때문이다. 하지만 언제부턴가 메일 앱이 말썽을 부리기 시작했다. 다른 사람들은 주로 G메일을 사용할 때 오류가 나타난다고 하는데, 내 경우에는 다음 메일 보내기가 제대로 이뤄지지 않는 형태로 나타났다. 보내지지 않다가 어느 때 갑자기 한꺼번에 보내지기도 했다. 번번이 계속되다 ...

Read More

맥(Mac) OS에서 한-영 전환하기

맥(Mac)에서 한-영전환 1. command 키+space 바 - 보통 한-영 전환은 커맨드 키와 스페이스 바를 누르면 된다. - Mac OS 시에라 부터는 키보드 가운데줄 'caps lock'키로도 한/영 전환 할 수 있다.(2017.1.26.덧붙임)   2. Spotlight를 체크해 보자 하지만, 멀쩡하게 잘 되던 것이 어느날 갑자기 안될 때가 있다. 그럴 때에는 '시스템 환경설정>키보드>단축키'에서 Spotlight를 체크해 보자. 모두 선택된 상태로 되어 있다면 이것 때문일 확률이 크다. 모두 선택해제 상태로 바꿔 놓으면 다시 한-영 전환이 커맨드 키+스페이스 바로 다시 이루어질 것이다. * 참 이해가 ...

Read More

봄맞이 배경화면 변경

  봄맞이 바탕화면 변경 겨울왕국의 크리스토프가 차지하고 있던 내 맥북 바탕화면을 오늘 봄 기운이 물씬 나는 사진으로 바꿨다. 바로 Socksoff에서 제공하는 자연 이미지 가운데 하나다.  Socksoff가 제공하는 바탕화면 이 사이트는 여러가지 종류의 바탕화면과 다른 바탕화면 사이트의 링크를 주제별로 제공하고 있다.  1. 자연 이미지   - 자연을 주제로한 바탕화면 받기 http://www.socksoff.co.uk/walls10.html 2. 기타 다양한 이미지 - 기타 바탕화면 받기 http://www.socksoff.co.uk/misc01.html   3. 북마크 이 사이트에서 선보이고 있는 바탕화면을 가져온 원래 사이트를 링크하고 있다. 주제별로 잘 정리되어 있으므로 더욱 다양한 자료들을 쉽게 찾아볼 수 있다.         - 북마크 페이지 http://www.socksoff.co.uk/index.html (아쉽게도 링크된 ...

Read More

다음캘린더, 아이캘린더와 잘 안되는 음력연동(2014.3.4.수정)

다음캘린더, 아이캘린더와 잘 안되는 음력연동 다음 캘린더로 음력기념일 관리 컴퓨터나 스마트폰을 사용하는 사람중 많은 사람들이 캘린더로 일정을 관리한다. 하지만 이 물건들이 서양에서 건너온 것들이라 기본적으로 음력과 친하지 않은 까닭에 제사나 어른들 생신 만큼은 종이 달력에 표시하게 된다. 하지만 이렇게 되면 깜빡하는 사이에 놓쳐버리는 일이 생기기도 한다. 그런 이유로 나를 비롯한 많은 이들이 음력기념일 관리가 되는 캘린더를 찾아 이를 컴퓨터와 스마트폰에 연동시켜 놓는다. DayLife나 iHappyDays같은 유료 앱들도 있지만 기본 캘린더를 그대로 사용하는 것을 좋아하는 나로서는 그중 ...

Read More
마크다운으로 글쓰기

마크다운으로 글쓰기

A. 마크다운을 쓰는 이유 1. 보기 좋다 헤더를 사용할 수 있어 통일감을 주므로 위지윅 에디터를 이용할 때 보다 보기 좋고 쳬계가 있어 보인다. 쓸데 없는 효과를 주지 않게 되고 필요 없는 이미지를 넣지 않게 되므 글이 깔끔해진다. 이런 점들은 가독성 향상으로 이어진다. 2. 간편하고 쉽다 간단하다고는 하지만 문법이 있다. 익혀야 할 게 있다는 자체만으로도 위지윅 에디터보다 어렵게 느껴질 수 있다. 하지만 몇 가지만 익히고 나면 오히려 쉬워진다. 3. 부담을 덜어준다. 티스토리나 그밖의 가입형 블로그 사용자들은 그런 ...

Read More

매버릭스에서 사파리가 예기치 않게 종료될 때

  지난 2월 14일, 남들은 발렌타인 데이라고 사랑을 고백하던 날. 나는 "예기치 않게 종료되었습니다" 라는 메시지에 당황하여 이리저리 맥북의 상태를 고백하러 다녀야 했다. 그로부터 일주일은 내내 그런 상태. 이제 겨우, 그리고 가까스로 복구 되었지만 믿어지지 않는다.   윈도우즈에서도 사파리를 써 봤지만, 그다지 좋은 점을 느끼지 못했었다. 파이어 팍스니 오페라 등등 여러 브라우저를 써 봤지만 그래도 크롬이 그중 낫다고 여겨졌다. 하지만 맥북에서 쓰는 사파리는 윈도우즈에서와는 확연히 느낌이 달랐다. 완전 맥에 최적화되어 다른 브라우저는 사용할 생각이 ...

Read More

리디북스Ridi Books – 언제,어디서나, 어떤 기기로든 이어보는 e북

나는 아이폰과 맥북을 사용자다. 이 두 기기를 이용해 e북을 보는데는 iBooks라는 멋진 도구가 있지만, 누구나 알다시피 우리나라에서는 무용지물에 가까운 그림의 떡. 하지만 현실적으로 이것을 뛰어 넘는 것이 있으니 바로 리디북스Ridi Books다.      사진에서 보다시피 리디북스는 모든 기기를 지원한다. 윈도우즈를 사용하는 일반 PC, 안드로이드 폰과 태블릿, iOS를 사용하는 아이폰과 아이패드, 그리고 스노우 레오파드(10.6)이상의 맥 기기를 망라한다. 정말 언제 어디서나 어떤 기기로든 보던 책을 이어볼 수 있는 것이다.    맥용 리디북스를 다운받아 보았다.   맥북에서 보는 리디북스의 내 책장모습이다.  기존에 아이폰에서 ...

Read Mor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