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시 Archives - 열매맺는나무
서울국제도서전
기타리뷰 / 2014년 6월 21일

서울국제도서전 서울 국제도서전이 열리는 코엑스 A몰. 사전 등록을 한 달 전서부터 했던 나와 남편은 줄도 서지 않고 더구나 입장료도 내지 않고 행사장에 들어갈 수 있었다.   이번 행사 주빈국은 오만. 오만은 سلطنة عُمان the Sultanate of Oman라고 불리는 아라비아 반도 남서쪽에 위치한 나라다. 오랫동안 은둔의 나라로 여겨졌지만 술탄의 나라 오만은 현재 술탄이 즉위한 이래 개방정책하에 많은 발전을 이루고 있다고 한다.       도서전에서도 아라비아 성채 모습을 한 부스는 무척 인상적이었다. 낮은 쿠션으로 이루어진 소파와 양탄자, 은주전자에 담긴 따끈한 차와 단 것으로 코팅된 대추야자, 그리고 양갱 비슷한 과자는 우리를 잠깐 머나먼 신밧드의 나라로 데려가 주는 것만 같았다. 사막에서 만난 손님을 성심껏 접대하는 마음이 느껴졌달까. 옆에 있는 사우디아라비아 부스에서는 헤나를 이용해 자기 이름을 아라비아어로 써 보는 체엄을 하고 있었는데 줄이 상당히 길었다. 호기심은 생겼지만 아쉽게도 패스. 얼마전 사우디 아라비아에서 최초로 만들어진 영화 ‘와즈다’ 에 관해 들었는데, 사우디아라비아가 그렇게 폐쇄적인 나라라고는 생각하지 못했던 내게 그것은 정말 의외였다. 반면, 이번 도서전의 컬쳐 포커스는 이탈리아라고 들었는데, 이탈리아의 분위기를 느낄 수 있기는 커녕 그림자도 볼 수 없었던 것은 아쉬움을 넘어 어리둥절함을 가져다 주었다.   도서전이란 어떻게 보면 미술계의 ‘페어’와 흡사한 것이라고 생각한다. 화랑이 중심이 되어 작가와 그의 작품, 화랑을 알리고 판매하는 일종의 전시 축제가 페어라면, 도서전은 출판사가 주체가 되어 회사와 책을 일반 독자와 업계에 알리고 수익을 창출을 도모하는…

하늘나무 / 2013년 12월 15일

보라 내가 너희에게 비밀을 말하노니  우리가 다 잠잘 것이 아니요 마지막 나팔에 순식간에 홀연히 다 변화되리니 나팔 소리가 나매 죽은자들이 썩지 아니할 것으로 다시 살아나고 우리도 변화되리라 이 썩을 것이 반드시 썩지 아니할 것을 입겠고 이 죽을 것이 죽지 아니함을 입으리로다 이 썩을 것이 썩지 아니함을 입고 이 죽을 것이 죽지 아니함을 입을 때에는 사망을 삼키고 이기리라고 기록된 말씀이 이루지리라 사망아 너의 승리가 어디 있느냐 사망아 네가 쏘는 것이 어디 있느냐   -고린도전서 15:50~55-   흔히 영혼만 부활하고 몸은 그저 썩어 없어지는 것으로 잘못 생각하는 경향이 있다.  고린도전서 15장은 부활에 대해 이야기 한다.  죽고나면 마땅히 썩을 것이 변화되어 사망을 이기고 부활하여 영육이 함께 영원한 삶을 살 것을 말하고 있다. 영혼이 중요한 것처럼 몸 역시 중요하다.     

Eco Therapy-숙명금속공예가회 2013 전시회
기타리뷰 / 2013년 11월 9일

  영화 그래비티를 보고 오면서 인사동에 들렀다. 이곳 저곳 둘러보다 숙명금속공예가회 전시회가 열리고 있는 갤러리 이즈 지하로 들어갔다. 들어가자마자 분위기가 다른 금속전시회와는 다르다는 것이 확 느껴졌다.      박송희/ 새벽밤/ 유리병, 동     장보윤/ 성장하다/ 동     이소리/ Quiver Tree/ 황동, 에나멜, 은판     강혜림/ 비상을 꿈꾸다-개화/ 스테인레스스틸, 알루미늄, 나무     최서윤/ Eco-Dino Series/ 장난감, 스테인레스스틸     황진경/ 나선의 꿈/ 925은, 자개, 에폭시 레진     강수연/ Recycle necklace/ fabric sampler, 동     함경아/ 섬/ 와이어매쉬, 나무, 금박, 아크릴물감, 비즈     박보영/ Mind Consolation/ 황동, 에나멜     구준희/ 뱅글2013/ 14K금, 은             안윤경/ soul+artistry/ 금속, 실, 인조진주, 큐빅     주은영/ SOENT/ 은, 직물     정유리/ 옻칠주전자와 접시/ 옻, 황동, 철     유정원/ 나를 품다…. / 동, 컬러 스프레이       윤지희/ with all my heart/ 멀베리지, 황동     아기자기하다고 해야할까 대단히 섬세하고 서정적인 느낌이었다.  11/12(화)까지 전시한다고 하니, 관람하실 분들은 서둘러야 할 듯.   

리움 미술관 금은보화전
기타리뷰 / 2013년 4월 4일

서울 리움미술관에서 열리고 있는 ‘금은보화전’을 담았습니다. 사진찍기는 허용되고 있습니다. 플래시는 사용할 수 없습니다.

흙의 속삭임
기타리뷰 / 2009년 9월 23일

위 사진. 도자기 하시는 제 큰 형님(큰 시누)작품입니다. ‘부부’라는 제목인데, 엄청난 대작이지요. 그 작은 몸에(저와 비슷합니다^^) 어디 저런 큰 작품을 품고다녔는지 궁금합니다. 작품 위쪽에 살포시 자리한 나비 두 마리는 여름내 저희 금속공방에서 땀흘린 결실이랍니다. 그러니까 도예와 금속을 넘나든 퓨전 작품이라고나 할까요. 전공은 도자기가 아니셨지만 저렇게 뛰어난 작품들을 내놓으신 것을 보면서 전공이라는 것이 과연 무엇인지, 또 자신이 하고 싶은 일을 할 때 얼마나 능력을 발휘할 수 있는지 감탄하며 생각해 봅니다.  형님의 이번 작품들은 오늘부터 경인미술관에서 ‘흙의 속삭임’이란 제목으로 소개됩니다. 관심있는 분들의 많은 관람 바랍니다.  “형님, 수고 많으셨어요. 전시회 대박 나세요!!”   >ㅁ< 흙의 속삭임 2009. 9. 23. ~ 9. 29. (오픈: 6시)경인미술관 제3전시관

A Journey into Another World / 제유성
기타리뷰 / 2009년 9월 13일

와우! 제 마음에 쏙 드는 매력적인 그림을 발견했습니다. 잠자는 숲속의 공주? 어린시절 금성출판사의 소년소녀세계문학전집에서 발견했던 그 아름다운 세계가 눈 앞에 가득 펼쳐지는 것 같습니다. 색감도 형태도 너무나 아름답고 아기자기한, 환상적이기까지한 이 그림에 없는 것이 있다면 그것은 오로지 ‘사람’입니다. 그런 까닭에 보는 저는 꼬불꼬불 미로같은 그림속의 길을 따라 가다보면 이 그림을 그린, 이 그림의 주인공인 작가 제유성님을 만날것만 같습니다.   https://neolook.com/archives/20090909b제유성A Journey into Another World캔버스에 유채_80×80cm_2009 일시 : 2009. 9. 9. ~ 9. 22. 장소 : 갤러리 아트링크 (안국동)

또 하나의 일상 – 극사실회화의 어제와 오늘
기타리뷰 / 2009년 8월 17일

아래 벽돌 이미지는 사진일까요 아님 그림일까요? 벽돌을 그리는 화가 김강용 선생의 극사실주의 그림입니다.이러한 극사실회화 전시  ‘또 하나의 일상’이 오는 8월27일까지 성남아트센터에서 전시됩니다.  전시개요 및 안내   ○ 일    시 : 2009. 7. 14(화) ∼ 8. 27(목) /  ※ 매주 월요일 휴관   ○ 장    소 : 성남아트센터 미술관 (본관 250평)   ○ 작    품 : 1970년대 ~ 현재까지의 국내외 극사실주의 작품 80여점   ○ 주    최 : 성남문화재단   ○ 주    관 : 성남문화재단, 한국미술평론가협회   일반 – 성인.대학생 : 6,000원초,중,고 : 4,000원 / 유치원 : 3,000원 단체 – 성인.대학생 : 5,000원초,중,고 : 3,000원 / 유치원 : 2,000원※ 65세이상 및 36개월 미만 유아 무료입장

행복을 그린 화가 르느와르 전
기타리뷰 / 2009년 6월 1일

고난, 어두움, 삶의 질곡… 이런 것들은 르느와르 (Pierre-Auguste Renoir, 1841-1919)의 그림에서 느껴지는 것들과는 상당한 거리가 있는 개념들입니다.그의 그림은 항상 빛과 기쁨, 그리고 행복으로 충만합니다. 그의 그림을 보면 눈이 즐겁습니다. 그것은 “인생이란 끝없는 휴일이다”라고 한 그의 말에서 잘 드러나고 있다고 하겠습니다. 이번 전시는 세계에 흩어져있는 르느와르의 작품 118점을 모은 초대형 전시회입니다. 행복을 그린 화가 르느와르2009. 5. 28. ~ 9. 13.서울시립미술관 서소문 본관 2,3층평일 오전10시~21시/ 토.일.공휴일 10시~20시

에덴으로의 회복 / 김경화 展
기타리뷰 / 2009년 6월 1일

▲ 김경화, 피서지에서 꿈을 꾼다네…, 162 x 130.3cm, Oil on Canvas, 2004 전시일정 ▶ 2009. 05. 07(Thu) ~ 2009. 06. 03(Wed)전시작가 ▶ 김경화(Kim Kyung-Hwa)관람시간 ▶ Open 10:00 ~ Close 19:00 모리스갤러리대전광역시 유성구 도룡동 397-1번지T. 042-867-7009www.morrisgallery.co.kr 김경화님의 그림에서는 봄의 절정과 여름을 넘나드는 화사함과 함께 마티스의 열정이 느껴집니다. 붓터치에서 느껴지는 야수같은 열정은 봄날같은 색채의 우아함으로 한 겹 순화된 것만 같습니다. 

김종학 展
기타리뷰 / 2009년 6월 1일

김종학화백님이 설악산 풍경을 갖고 다시 서울로 돌아오셨습니다. 어느덧 고희를 훌쩍 넘겨 일흔 셋이 된 분이지만, 그의 그림에선 순수와 열정이 묻어납니다. 김종학 展2009. 5. 20. ~ 6. 21.통인옥션갤러리   자료사진 : http://www.tonginstore.com/관련기사 : http://news.mk.co.kr/outside/view.php?year=2009&no=303299