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ategory: 책-영화-기사

책이나 영화, 이런저런 글들을 읽고 난 뒤 생각과 느낌

집에서 만드는 7가지 천연 진통제 4

집에서 만드는 7가지 천연 진통제

통증에서 완벽하게 자유로운 사람은 아마 없을 것이다. 넘어지거나 부딪쳐, 혹은 찔리고 베이는 외상으로 인한 아픔뿐 아니다. 두통, 요통, 치통, 생리통 등 여러 가지 통증이 있다. 요즘은 ‘통증 클리닉’이 따로 생길 정도로 통증 때문에 고통스러워하는...

매년 2월이면 돌아오는 불폭포 Firefall – 요세미티 국립공원 0

매년 2월이면 돌아오는 불폭포 Firefall – 요세미티 국립공원

매년 2월이면 돌아오는 불폭포 Firefall – 요세미티 국립공원 이 사진, 어쩐지 익숙하지 않은가? 그렇다. 요세미티 국립공원이다. 맥을 쓰는 사람들은 2014년 11번째 운영체제 요세미티의 배경화면으로 친숙한 바위 절벽이다. 요세미티가 발표되었을 때, 그 배경화면을 보고 이게...

프랑스인의 방에는 쓰레기통이 없다 4

프랑스인의 방에는 쓰레기통이 없다!

프랑스인의 방에는 쓰레기통이 없다! 산책하다 서점에 들렀다. 제목이 눈에 쏙 들어오는 책이 한 권 있었다. ‘프랑스인의 방에는 쓰레기통이 없다!’ 라니. 느낌표 까지 붙어있다. 과연 그럴까? 에이… 말도 안돼…. 하면서 뽑아 읽게 되는 제목이었다. 그럼...

조지 오웰의 스파이크 Spike를 읽고 0

조지 오웰의 스파이크 Spike를 읽고

1922년부터 1927년까지 5년 동안, 조지 오웰은 외할머니가 살고 있던 미얀마에서 경찰 간부 생활을 했다. 경찰 간부 생활은 그의 적성에도 맞지 않았을뿐더러 식민지배의 실상을 알게 될수록 죄책감을 느끼게 되었다. 영국으로 돌아간 다음, 속죄하는 마음으로 밑바닥...

AI 인공지능 스피커는 우리 말을 옅듣고 있을까? 2

AI 인공지능 스피커는 우리 말을 엿듣고 있을까?

AI 인공지능 스피커는 우리 말을 엿듣고 있을까? 그러고 보니, 얘가 틀어준 노래, 내가 아까 옷 입으면서 흥얼거린 노래였어! 콧노래도 듣는 인공지능 스피커 막내는 이번 생일 선물로 AI 인공지능 스피커를 받았다. 처음 며칠간, 엉뚱한 대답을...

재택근무자를 위한 5가지 비결 2

재택근무자를 위한 5가지 비결

Jessica Swanda는 2018. 4. 18, 자신의 블로그에 ‘5 Tips for Working from Your Home or Hotel‘ 이라는 글을 올렸다. 이 글은 현재 6백만 명이 읽었다. 이 글을 읽는 다른 블로거나 프리랜서 여러분은 물론이고, 집에서...

하루의 취향 0

하루의 취향 – 나를 이루는 하루하루

하루의 취향 – 나를 이루는 하루하루 하루의 취향 은 카피라이터 김민철의 에세이다. 이름만 들으면 남자라고 생각되지만, 몇장 읽지 않아 금방 작가가 여성이라는 것을 알 수 있다. 그렇다고 해서 특별히 여성스러운 것을 다뤘다거나 한 글은...

또 고양이 0

또 고양이 – 사계절 게으르게 행복하게

또 고양이 – 사계절 게으르게 행복하게 ‘또 고양이’ 라는 일러스트 북을 읽었다. 원래 제목은 ‘Cats in Ukiyo-E’ 그러니까 우키요에 속의 고양이였다. 우키요에(浮世繪)는 17세기부터 20세기 초, 당시 일본의 생활, 풍속을 그린 그림을 말한다. 원제를 모르더라도...

좁아서 두근두근 4

좁아서 두근두근

좁아서 두근두근 주말에 ‘좁아서 두근두근 ‘ 이라는 책을 읽었다. 어린 아이들은 대개 그렇지만, 유난히 좁은 공간을 아늑하게 여기는 막내 덕에 표지만 보고도 웃음이 나오는 책이었다. 내 아이지만 그런 면은 나와 무척 다르다. 넓고 툭...

위로의 레시피 0

[책] 위로의 레시피 – 마음이 따뜻해지는 음식 이야기

[책] 위로의 레시피- 마음이 따뜻해지는 음식 이야기 동갑내기 친구 비슷한 시대를 살았던 사람의 책을 읽게 되는 것은 무척 반가운 일이다. 그 많은 책 가운데 뽑은 책이 공교롭게 나와 비슷한 시대, 같은 지역에서 대학을 다닌...

필름 속을 걷다 0

필름 속을 걷다 – 이동진의 영화풍경

필름 속을 걷다 – 이동진의 영화풍경 이 ‘필름 속을 걷다’라는 책은 2007년에 나온 책이다. 나오고 얼마 되지 않아 5쇄를 찍은 것을 보면 인기가 많았던 책인가보다. 영화 14편의 배경이 된 곳을 저자가 직접 찾아가 구석구석...