얼음연못에서 순교한 로마병사 40명

초대교회 성도들은 많은 핍박을 받았다. 순교자들도 많이 나왔다. 영화에서 봤던 것 처럼 짐승들에게 던져지기도 했고 십자가에 달리기도 했다. 오늘 주일설교시간에 들은 40명의 순교자는 얼음물에서 얼어죽었다.

얼음연못에서 순교한 로마병사 40명

얼음연못에서 순교한 40명의 로마병사
Forty Martyrs of Sebaste / wiki image

핍박이 극에 달했을 무렵에는 로마 제국군 내부에 있는 기독교인까지 색출해냈다. 구분하는 것은 간단했다. 로마제국의 신상에 절하라고 했을 때 거부하는 사람은 기독교인으로 간주했다. 그렇게 40명이 추려졌고, 추운 겨울밤 꽁꽁 얼어붙은 연못 속으로 들어갔다.

그림속 사람들이 바로 그들이다. 가슴팍에서 팔을 X자로 교차한 것은 춥거나 부끄러워서가 아니다. 그리스도Χριστός의 X를 나타내기 위해서였다.

연못 옆에는 따뜻한 목욕물이 준비되어 있었다. 언제든지 연못에서 나와 그리스도인임을 부인하기만 하면 따뜻한 물로 들어갈 수 있었다. 한 사람이 일어나 동료들을 뒤로하고 따뜻한 물로 들어갔다. 그러자 고백하지 않은채 남아있던 사람들 중 하나가 옷을 벗고 연못으로 들어가 39명과 함께했다.

40명의 병사들은 결국 연못속에서 얼어죽고 말았다. 얼음물에서 건져지진 못했지만, 그 자체가 침묵하고 있던 사람들에게 간증이 되었다.

간증이란…

간증이란 그리스도께서 ‘나’라는 방식을 통해 나타나시는 것이다. 흔히 내가 잘 될때 하나님께 영광돌릴 수 있다고 생각한다. 하지만 하나님께서는 아플 때나 가난할 때, 내가 어떤 환경에 처해있든 나타나시고 영광받으실 수 있다.


Forty Martyrs of Sebaste

1 분이 공감하셨습니다. 클릭!

열매맺는나무

'마음으로 믿어 의에 이르고 입으로 시인하여 구원에 이르느니라(로마서 10:10)' 고백의 기쁨을 함께 누리고자 글을 씁니다.

반갑습니다. 댓글 고맙습니다.